보건의료노조

"우리는 병원에서 오래 일하고 싶어요" 5/22 고려수요양병원지부 민주노조 사수, 교섭권 쟁취 투쟁 26일차

by 선전부장 posted May 22, 2015 Replies 0
Extra Form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허리나 목디스크, 이른바 근골격계 질환이 발생하면 환자들은 병원에서 물리치료 같은 것들을 받는다. 이들을 치료사라고 한다. 그러면 치료사가 근골격계 질환에 걸리면 누가 치료를 할까? 치료하는 사람들도 다칠수 있고, 그들도 다치면 치료가 필요하다. 당연한 말이지만 그들도 사람이고 노동자다.


DSC_6185.JPG


서울시 금천구 독산동에 있는 고려수요양병원은 200병상 규모의 재활치료전문병원으로 130여명의 보건의료노동자가 일하고 있다. 이 병원에서 일하던 치료사들은 열악한 노동조건과 만연한 성희롱 때문에 1년여 동안을 고민하다 노조 결성을 결심하고 2015년 4월 3일 27명의 조합원이 모여 보건의료노조 고려수요양병원지부를 설립하였다.

지부는 설립 후 사측에 단체교섭을 요청했다. 사측의 즉각적인 반응은 교섭테이블에 나오는 것이 아니라 어용노조를 만들어 대응하는 것이었다. 고려수요양병원 사측은 한국노총 한국철도산업노동도합에 70명이 가입해 있다며 민주노조의 단체교섭권을 인정하지 않고 있다. 고려수요양병원 근처에 지하철2호선이 지나가기는 하지만 왜 보건의료노동자가 철도사회산업노동조합에 가입을 했는지는 명쾌하게 밝혀지지 않고 있다.


DSC_6155.JPG

투쟁 26일째를 맞는 고려수요양병원지부 @보건의료노조


“노동탄압 중단하라!, 단체교섭권 쟁취하자!”

“우리는 소모품이 아니다! 사측은 당장 교섭에 나서라”


4월 28일 6시, 보건의료노조 고려수요양병원지부(지부장 심희선)는 고려수요양병원 앞에서 “노동탄압 분쇄! 민주노조 사수! 단체교섭권 쟁취!” 제1차 투쟁결의대회를 시작으로 교섭정상화 투쟁에 나섰다.

“조합원들에 따르면 병원은 직원들을 5년동안 쓰고 버리는 소모품으로 취급하고 있어 치료사들의 평균 근속연수가 3.3년에 불과한 실정이다. 정해진 연봉 협상 날짜를 일방적으로 연기하고 연차휴가의 절반을 공휴일로 가름하여 강제로 사용하게 하며, 회식을 하거나 각 과에서 필요한 물품을 사는 데에도 사비를 들여야 하는 실정이라고 호소한다.
또한 식사시간이나 휴식시간에는 병원 청소를 해야 하고 겨울에는 방한 작업까지 실시하고 있고 무엇보다 관리자들에 의한 반복적인 성희롱은 직원들에게 자괴감과 수치심을 갖게 만들었다고 폭로했다. 또한 대부분이 여성노동자들 임에도 불구하고 산전후 휴가, 육아휴직 후 업무복귀가 어려운 분위기이며, 직원들을 줄 세우기와 충성 경쟁으로 내몰아 극심한 노동 통제를 자행하고 있다고 호소한다.”
(보건의료노조 홈페이지 민주노조 사수!단체교섭권 쟁취! 고려수요양병원지부 1차 투쟁 결의대회 에서 인용)


노동조합은 노동을 하는 누구에게나 필요한 권리이지만, 현실적으로 누구에게나 쉽게 만들어 지는 것은 아니다.

DSC_6202.JPG

고려수요양병원지부 심희선 지부장과 보건의료노조 유지현 위원장 @보건의료노조


고려수요양병원 심희선 지부장은 20대의 앳된 인상이었다. 어떻게 노동조합을 결성할 생각을 했냐고 묻자. “병원의 비합리적 운영과 치료사 처우의 부당함 때문”이라며 말을 이었다. 심 지부장는 지난 2013년 치료부 팀장이 된 이후 병원운영에 대해 알아가면서 얼마나 많은 부당노동과 인권침해가 있는지 알게 되었다고 한다. 문제의식을 키워가던 중, 그의 눈앞에 보인 것은 ‘서울남부지역 노동자 권리찾기 사업단 노동자의 미래(노동자의 미래)’에서 진행하는 노동법교육 홍보 플랑카드였다.


“직장인이 꼭 알아야 할 노동법 이라고 쓴 플랑카드를 보고 꼭 가봐야겠다고 생각했어요. 강연이 끝난 뒤에 눈물을 많이 흘렸어요. 지금까지 병원에서 한 모든 것이 불법이었던 거에요.”



지금까지 병원에서 한 모든 것이 불법이었던 거에요.


강연이 3~4회 차가 되지 심 지부장은 지금까지 병원에 다니며 보고 느낀 부조리들과 월급명세서를 적은 뒤 민주노총 서울지부를 찾아갔다.


“상담을 한 노무사분이 제가 한 모든 이야기들이 다 불법이라고 확인해줬어요. 그리고 두 가지 해법이 있다고 알려줬어요. 하나는 병원을 그만둘 것을 각오하고 사회에 폭로하는 방법. 두 번째는 노조를 만들어 싸우는 것이었죠. 사실 노조는 잘 몰랐어요. 노조를 선택한 이유는, 저와 제 동료들이 병원에 오래 다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거든요.”

“제가 작년에 병원에서 처음으로 산재판정을 받았어요. 그때 참 별일이 많았죠. (병명은)손골절이였어요. 치료사들이 디스크같은 병에 많이 걸리거든요. 한번은 환자가 제 손을 꺽은 적도 있어요. 저희 병원은 머리를 다친 환자들이 많거든요.”



DSC_6183.JPG

@보건의료노조



5월 27일 노동탄압 분쇄, 민주노조 사수, 노동조건 개선 조합원 결의대회 개최예정


고려수요양병원지부는 지난 결의대회 이후 매일 병원 앞에서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투쟁 26일째를 맞는 오늘은 보건의료노동조합 유지현 위원장과 함께 다인시위를 하며 시민들에게 고려수요양병원의 상황을 알렸다. 병원 환자와 시민들은 지나가며 피켓을 읽거나 질문을 했다.

한편 보건의료노조 고려수요양지부는 노동탄압분쇄, 민주노조 사수, 노동조건 개선! 조합원 결의대회를 오는 5월 27일 저녁 6시 30분에 병원 앞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DSC_6159.JPG

우리가 요구하는 것은 복지가 아니라 당연한 권리다! @보건의료노조



DSC_6207.JPG DSC_6210.JPG DSC_6220.JPG DSC_6222.JPG

조합원들의 선전전이 지나가는 시민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보건의료노조

Share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0MB (허용 확장자 : *.*)

  1. 5/25 진주의료원 재개원 주민투표 청원 서명운동 총력

    진주의료원 재개원 주민투표를 위한 청원 서명운동이 한창이다. 지난 5월 25일 부처님오신날이 있는 연휴기간에 보건의료노조와 경상남도진주의료원 주민투표운동본부는 주민투표 청원 서명전에 총력을 다했다. 운동본부는 이날 창원, 진주, 김해등에서...
    Date2015.05.26 By선전부장 Reply0 Views4157
    Read More
  2. 현장간부 역량강화 교육 진행

    보건의료노조(위원장 유지현)는 지난 5월 20일부터 21일까지 서울여성플라자에서 전남대병원지부 김지영 기획부장을 비롯하여 50명의 현장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간부 역량강화 과정”을 진행했다. 보건의료노조는 지난 5월 20~21일 간부역량강화 ...
    Date2015.05.24 By교선실장 Reply0 Views5737
    Read More
  3. "우리는 병원에서 오래 일하고 싶어요" 5/22 고려수요양병원지부 민주노조 사수, 교섭권 쟁취 투쟁 26일차

    허리나 목디스크, 이른바 근골격계 질환이 발생하면 환자들은 병원에서 물리치료 같은 것들을 받는다. 이들을 치료사라고 한다. 그러면 치료사가 근골격계 질환에 걸리면 누가 치료를 할까? 치료하는 사람들도 다칠수 있고, 그들도 다치면 치료가 필요하다. 당...
    Date2015.05.22 By선전부장 Reply0 Views8261
    Read More
  4. "영리병원 한 삽도 뜰 수 없다는 것이 국민의 명령" 5/20 영리병원 설립추진 제주지사 규탄결의대회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이하 보건의료노조) 의료민영화·영리화저지와 의료공공성 강화를 위한 범국민운동본부(이하 범국본), 제주도 노동단체와 시민사회단체는 5월 20일(수) 오후 2시 제주특별자지도청사 앞에서 ‘제주도민 건강을 팔아 국내영리병원 1호 ...
    Date2015.05.21 By선전부장 Reply0 Views4790
    Read More
  5. "현장에서 길을 찾고 미래를 준비하자" 보건의료노조 지부장 리더십 과정 진행

    보건의료노조는 5월 19일부터 20일까지 도봉구에 있는 ‘도봉숲속 마을’에서 “2015년 지부장 리더십 과정”을 지역본부장과 지부(지회)장 및 중앙 상집간부 65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 했다. “현장에서 길을 찾고 미래를 준비하자” 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
    Date2015.05.20 By교선실장 Reply0 Views4066
    Read More
  6. "비가 올 때까지 기우제를 지내듯 이길 때까지 투쟁하겠습니다." 5/19 보광사노인요양원 53일째 해고철회 투쟁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이하 보건의료노조) 유지현 위원장은 사측의 부당해고와 위장폐업에 맞서 53일째 폐업철회 해고철회 투쟁을 이어가고 있는 보광사노인요양원 조합원들을 방문하여 투쟁의 결의를 다졌다. 보광사노인요양원 조합원과 유지현 위원...
    Date2015.05.19 By선전부장 Reply0 Views4483
    Read More
  7. No Image

    마인드프리즘, 정혜신 전 대표의 중재로 폐업 중단 및 해고예고통지 효력 상실

    ■ 마인드프리즘, 정혜신 전 대표의 중재로 폐업 중단 및 해고예고통지 효력 상실   ○ 정혜신 전 대표의 중재로 보건의료노조와 마인드프리즘(주) 소속 노동조합 조합원 직원 주주 및 조합원외 직원 주주는 5월 15일자 폐업 추진 및 이에 따른 해고예고통...
    Date2015.05.18 By조직2실장 Reply0 Views4540
    Read More
  8. "기억에 머무르지 말고 행동으로 나아가야" 광주민중항쟁 35주년 노동자대회

    5.18 광주민중항쟁 35주기를 하루 앞둔 5/17일 <5.18 민중항쟁 35주년 기념 전국 노동자대회>가 광주에서 민주노총의 주최로 열렸다. "민주를 인양하라! 통일을 노래하라!"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된 이번 노동자대회는 오후 12시 30분 망월동 묘역 참배 일정으로...
    Date2015.05.18 By선전부장 Reply0 Views4478
    Read More
  9. "세대갈등 부추기는 임금피크제 철회하라!" 5/15 공공기관 임금피크제 설명회 대응 투쟁

    5/15 공공기관 임금피크제 설명회 대응 투쟁 @보건의료노조 5월 15일 오후 2시 서울지방 조달청 3동 대회의실에서 기획재정부가 주관하는 ‘공공기관 임금피크제 권고안’ 설명회가 열렸다. 이에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이하 보건의료노조)이 속한 양...
    Date2015.05.15 By선전부장 Reply0 Views5403
    Read More
  10. “중국정부는 한국의료제도 공공성 파괴할 녹지그룹 영리병원 설립추진 중단하라”

    보건의료노조와 의료민영화·영리화저지와 의료공공성 강화를 위한 범국민운동본부는 5월 14일(목) 오전 11시, 주한 중국대사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중국 국유기업인 녹지그룹의 한국 영리병원 설립 시도 중단’을 촉구했다. 5/14(목) 영리병원 설립 시...
    Date2015.05.14 By선전국장 Reply0 Views4549
    Read More
  11. 우리의 마음이 네팔에 닿기를 <네팔 지진참사 복구 지원 조합원 모금운동 전개>

    네팔 지진참사 지원 전 조합원 모금운동 전개 네팔 대지진 참사로 인해 엄청난 인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 국제사회의 지원이 절실하게 요청되고 있습니다. 네팔의 피해복구와 구조에 보건의료노조가 함께 합니다. 1차 모금 : 2015년 5월 31일(일...
    Date2015.05.13 By선전부장 Reply0 Views4717
    Read More
  12. 5/12 국제간호사의 날, 열악한 간호사 근무조건 개선 위한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

    보건의료노조는 5월 12(화) 국제간호사의 날을 맞아 성명서를 발표하고 NNU와 함께하는 국제공동행동에 동참했다. 우리도 백의의 천사가 되고 싶다! 열악한 간호사 근무조건 개선 위한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 보건의료노조, 5월 12일(화) NNU와 함께 국...
    Date2015.05.12 By선전국장 Reply0 Views5569
    Read More
  13. 횡령 및 배임의혹 부산대병원장 규탄! 노조탈퇴공작 관련자 엄중처벌! 보건의료노조 부산지역본부 결의대회

    보건의료노조 부산지역본부(본부장 윤영규)는 5/7(목)~8(금), 12(화)~15(금), 26(화)~29(금) 10일간 오후 5시부터 부산대병원 앞에서 <횡령 및 배임의혹 부산대병원장 규탄! 노조탈퇴공작 관련자 엄중처벌! 보건의료노조 부산지역본부 결의대회>를 개최한다. ...
    Date2015.05.08 By선전국장 Reply0 Views4806
    Read More
  14. "원희룡은 제2의 홍준표가 되려하는가" 5/7 제주영리병원추진중단촉구 기자회견

    <국내 영리병원 설립 합법화시키는 제주‘녹지국제영리병원’추진 중단 촉구 기자회견>이 5월 7일 청와대 인근 청운동사무소 앞에서 열렸다.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이하 보건의료노조)등 90여 사회단체가 함께하는 ‘의료민영화 영리화 저지와 의료공...
    Date2015.05.07 By선전부장 Reply0 Views5124
    Read More
  15. 마인드프리즘은 위장폐업, 전원 해고 철회하고 대화에 나서라!

    보건의료노조는 5/7(목) 오전 11시 역삼동 마인드프리즘 사옥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마인드프리즘의 위장폐업, 전원 해고 철회’를 촉구했다. 5/7(목) 마인드프리즘 위장폐업, 전원해고 철회 촉구 기자회견@보건의료노조 나순자 보건의료노조...
    Date2015.05.07 By선전국장 Reply0 Views4942
    Read More
  16. “진주의료원 재개원 위해 6/28까지 14만명 주민투표 성사 집중 서명운동 진행”

    보건의료노조와 경상남도 진주의료원 주민투표 운동본부는 5월 5일(화)을 ‘하루 1만명 서명조직화의 날’로 정하고 경남지역 80여 곳에서 집중 서명운동을 벌였다. 이날 행사에는 보건의료노조 유지현 위원장을 비롯해 중앙 상집간부와 보건의료노조 광주전남...
    Date2015.05.06 By선전국장 Reply0 Views4043
    Read More
  17. 5/6 1차 투쟁본부 전체회의 개최 “투쟁사업장 집중투쟁 및 2015년 산별 임단협 투쟁 결의”

    보건의료노조는 5/6(수) 오후 1시부터 서울 여의도 한국경제방송에서 ‘2015년 1차 투쟁본부 전체회의’(2차 중집·상집·지역 사무처 연석회의)를 개최하고 5월, 6월 투쟁과 2015년 산별 임단협 교섭 및 투쟁계획(안)에 대해 논의하고 결의했다. 5/6(수) 1...
    Date2015.05.06 By선전국장 Reply0 Views4225
    Read More
  18. 민주노총 2015 세계노동절대회 “끝내자! 박근혜”

    민주노총은 5/1 오후 3시부터 서울시청 광장에서 민주노총 조합원 5만여명이 모인 가운데 ‘2015 세계노동절대회’를 열고 서울 도심을 종횡무진하며 박근혜 퇴진을 외친데 이어 세월호 유가족들과 함께 정부시행령 폐기를 위한 1박2일 범국민 철야행동을 벌였...
    Date2015.05.02 By선전국장 Reply0 Views5099
    Read More
  19. 속초의료원 정상화! 박승우 속초의료원장 퇴진! 촉구 결의대회 진행

    "박승우 원장 퇴진하라, 속초의료원 정상화하라” “공공의료 파괴하는 강원도를 규탄한다”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위원장 유지현)은 4월 29일 오후 2시부터 강원 도청 앞에서 “박승우 속초의료원장 퇴진! 최문순 강원도지사 규탄! 노동탄압 분쇄! 속초...
    Date2015.04.29 By교선실장 Reply0 Views4791
    Read More
  20. 민주노조 사수!단체교섭권 쟁취! 고려수요양병원지부 1차 투쟁 결의대회

    “노동탄압 중단하라!, 단체교섭권 쟁취하자!” “우리는 소모품이 아니다1 사측은 당장 교섭에 나서라” 보건의료노조 고려수요양병원지부(지부장 심희선)는 4월 28일 저녁 6시부터 구로구에 있는 고려수요양병원 앞에서 “노동탄압 분쇄! 민주노조 사수! 단...
    Date2015.04.29 By교선실장 Reply0 Views8415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7 48 49 50 51 ... 187 Next
/ 187

서비스 링크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