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단일배너
Ѹ1 Ѹ2 Ѹ3 Ѹ4
성명/보도자료

[기자회견문] 가천대길병원 단체협약 위반 및 부당노동행위 고소 기자회견

by 선전부장 posted Jun 05,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간호부 노조간부대의원 조직적 괴롭힘 자행!

악의적 인사권 남용과 상습적 단체협약 위반으로 민주노조 탄압!


단체협약 위반 및


부당노동행위

고소 기자회견

 

 

 

사 회 정진희 (보건의료노조 인천부천본부 조직국장)

참가자 소개

취지발언 원종인 (보건의료노조 인천부천지역본부 본부장)

규탄발언 이인화 (민주노총 인천지역본부 본부장)

투쟁발언 강수진 (가천대길병원지부 지부장)

현장증언 김묘선 (가천대길병원지부 의료부장/ 간호사)

투쟁계획 발표

기자회견문 낭독 안병훈 (가천대길병원지부 수석부지부장)

질의응답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인천부천지역본부

[기자회견문]

 

간호부의 시대착오적인 노조혐오와 악의적인 인사권 남용!

간호부 간부대의원 조직적 괴롭힘과 민주노조 탄압!

병원이 진정 목적하는 것은 무엇인가? 우리는 똑똑히 알고 있다!

민주노조는 절대 무너지지 않는다!

 

 

가천대길병원이 진료비 횡령과 복지부 뇌물상납 등 경영진의 부정부패가 추가로 언론에 드러나면서 지역사회와 의료계의 눈총을 받고 있다. 그동안 병원 내에 건강한 비판세력이 존재하지 않아 특혜와 비리가 관행처럼 되풀이 되어 왔지만 2018년 민주노조인 보건의료노조 가천대길병원지부의 복수노조 출범으로 적지 않은 견제를 받아왔던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노조설립 이후 가천대길병원 간호부가 앞장서 조직적으로 간호부 소속 노조간부와 대의원을 지속적으로 괴롭혀 왔고 이 과정에서 간호부는 인사권을 악의적으로 휘둘러 간부대의원들이 기본적인 노조활동 조차 할 수 없도록 괴롭혀 왔다.

심지어 간호부조직에 저항하는 사람으로 낙인찍거나 집요한 면담을 통해 부서원 간의 이간질과 눈치보기를 유도하기도 하였다. 간호부의 조직적 괴롭힘은 도를 넘어 일부는 업무에서 배제되거나 부서이동을 따르지 않을 시 불이익이 있을 거라는 협박과 함께 해당 부서 수간호사의 집요한 면담과 괴롭힘으로 간호사로써 최소한의 자존감마저 무너져 내렸다. 결국 몇몇은 퇴사를 결심했고 아무도 붙잡을 수 없었다.

 

그동안 간호부 주도하에 휘둘러진 악의적 인사권 남용과 노조활동 탄압은 다양한 방식으로 전개되어 왔다. 병원 경영 이래 특별한 사유 없이는 인사이동이 없었던 부서의 대의원은 10년 이상 일하던 부서를 떠나 업무 경험이 전혀 없는 병동으로 근무지가 변경되었고, 현 근무지에서 20여 년간 근무했던 대의원의 경우 건강 문제 상 야간근무가 위험한 상황 임에도 불구하고 3교대 병동으로 근무지가 변경되었다. 어떤 부서의 경우 수십명이 넘는 간호사 중 노조대의원 한명만을 지목하며 반드시 타 병동으로 부서 이동해야 한다며 지속적이고 집요하게 면담을 진행하기도 하였다. 면담과정에서 해당 부서 수간호사의 지속적인 협박과 괴롭힘은 당연하게 동반되었는데, 결과적으로 간호부 간부대의원들만을 집중한 조직적 부서이동은 단순한 부서이동의 문제가 아닌 노조간부로서의 활동을 위축시키고 노조탄압의 수단으로 활용 되었다.

 

조합원 직접 선출로 임기를 시작한 간호부 대의원들과 간부들 30명 중 20여명이 실제로 임기를 보장받지 못하고 부서이동을 당하거나 협박에 시달려 오거나 퇴사했다. 그동안 노조가 원하는 것은 단하나! 임기동안의 활동보장이었다.

가천대길병원 간호부는 노사 신의성실로 맺은 단체협약에 명시된 인사원칙들을 휴지조각처럼 여기며, 병원 어느 조직과도 소통하지 않은 채 유일한 절대권력 인양 착각하고 있다.

시대착오적인 권위주의와 민주노조에 대한 거부감은 상습적인 단체협약 위반으로 드러났고, 대의원대회 무산 등 기본적인 노조활동의 발을 묶고 있다.

 

현재 벌어지고 있는 노조탄압의 목적은 과연 무엇인가?

인천시민에 의해, 가천대길병원지부 조합원과 직원들에 의해, 그리고 법에 의해 명명백백하게 파헤쳐 져야 한다!

비리와 특혜, 횡령으로 얼룩진 길병원을 개혁 할 유일한 조직인 민주노조가 약화된다면 그동안 관행처럼 해왔던 친인척비리, 진료비 횡령, 직원무시와 특혜시비 등 부도덕한 경영진의 행태는 영원히 뿌리 뽑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다.

 

간호부를 내세워 몰상식적인 노조탄압을 방조하고, 성희롱과 폭언을 일삼은 한명의 부서장을 감싸기 위해 아무도 모르게 인사위원회를 열고, 특정 문제를 덮기 위해 엉뚱한 몇 개 부서의 직원들을 일명 뺑뺑이돌려 의료업무의 전문성마저 상실시키고 있는 병원장도 지금의 사태에서 결코 자유로울 수 없다.

 

문제 있는 부서장들은 비호하고, 현장에서 묵묵히 일하고 있는 직원들에게는 무소불위의 인사권을 휘둘러 길병원의 부정부패를 감춰 왔던 경영진은 이제 시대와 단절되어야 한다. 길병원의 경영진은 민주노조와의 힘겨루기를 중단하고 합리적이고 상식적인 노사관계로 나아가야 할 것이다.

 

오늘 우리는, 지난 5개월간 노사상생을 위한 노조의 피눈물 나는 노력과 진정성을 거부하고 노조탄압으로 일관하고 있는 병원에 대하여 깊은 유감을 표명하며 상습적 단체협약 위반과 부당노동행위에 대한 고소장을 고용노동부 중부지청에 접수키로 하였다.

 

또한, 현재 진행 중인 악의적인 인사권 남용이 중단되지 않고 간호부의 노조간부에 대한 괴롭힘과 노조탄압을 중단시킬 만한 구체적인 대책이 마련되지 않는 다면 보건의료노조 인천부천지역본부와 가천대길병원지부는 6/10()부터 로비농성에 돌입할 것이다.

 

우리의 요구는 더욱 커질 것이며, 우리의 투쟁은 폭넓은 연대와 지지로 강해질 것이며, 우리의 투쟁은 이길 때 까지 결코 중단되지 않을 것이다.

지금이라도 가천대길병원이 인천지역 시민들이 믿고 찾을 수 있는 병원, 구성원들이 자부심을 갖고 일할 수 있는 병원, 노동조합을 상생의 파트너로 인정 할 수 있는 병원으로 환골탈태 할 수 있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민주노조는 절대 무너지지 않는다!

별첨자료

1. 간호부 부서장의 조직적 괴롭힘 정황

2. 간호부 부서장들의 인신공격성 주요 발언 요약

3. 간호부 소속 노조간부대의원 부서이동 현황

4. 문제해결을 위한 그동안의 경과 요약

5. 간부대의원의 조직적 부서이동으로 인해 발생하는 문제점

 

 

 

 

 

201965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인천부천지역본부

Share
?

  1. [0703보도자료] 국립암센터, 465명 정원내 간접고용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0703보도자료]국립암센터.hwp 국립암센터, 465명 정원내 간접고용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 <보건의료노조 산하 공공의료기관 파견·용역직 정규직 전환에 따른 표준임금체계> 가이드라인 상향 적용 - ‘무기계약직’이라는 부정적 이미지 불식하고 직원 직...
    Date2019.07.03 By조직2실장 Views442
    Read More
  2. [성명서] 공공병원 중에도 간접고용 비정규직 직접고용 전환 사례 많다! (2019. 7. 3.)

    [성명서] 공공병원 중에도 간접고용 비정규직 직접고용 전환 사례 많다! (2019. 7. 3.) 공공병원 중에도 간접고용 비정규직 직접고용 전환 사례 많다! 보훈병원, 근로복지공단병원, 국립중앙의료원, 국립암센터 등 정부 가이드라인에 따라 자회사가 ...
    Date2019.07.03 By기획실장 Views198
    Read More
  3.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7월 3일 부산대병원 집중투쟁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7월 3일 부산대병원 집중투쟁 보건의료노조, 부산대학교병원에서 전국 180개 지부 간부들과 함께 결의대회 개최 “부산대병원 간접고용 노동자 직접고용 쟁취!” 6/27부터 부산대병원 정규직 지부장․비정규직 분회장 ...
    Date2019.07.02 By홍보부장 Views165
    Read More
  4.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7월 3일 영남대의료원 집중투쟁

    [취재요청서] 보건의료노조 7월 3일 영남대의료원 집중투쟁 보건의료노조, 영남대의료원에서 전국 180개 지부 간부들과 함께 결의대회 개최 “해고자 원직 복직, 노조 원상회복 촉구” 해고자 2명 영남대의료원 옥상 70미터 고공에서 이틀째 농성 ...
    Date2019.07.02 By선전홍보실장 Views169
    Read More
  5. [성명서] 보건의료노조는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투쟁을 적극 지지한다(2019.7.2)

    [성명서] 보건의료노조는 톨게이트 노동자들의 투쟁을 적극 지지한다(2019.7.2) 도로공사는 자회사 꼼수 중단하고 톨게이트 노동자를 정규직으로 직접 고용하라 ○ 도로공사는 톨게이트 노동자들을 즉각 정규직으로 직접 고용하라. 보건의료노조...
    Date2019.07.02 By선전홍보실장 Views270
    Read More
  6. [성명서] 비정규직 문제 해결 없이는 부산대병원 제3병원도 없다! (2019. 7. 2.)

    [성명서] 비정규직 문제 해결 없이는 부산대병원 제3병원도 없다! (2019. 7. 2.) 간접고용 비정규직 문제 해결은 부산대병원 발전의 시험대 이정주 부산대병원장의 4가지 비전이 벌써부터 삐걱거리고 있다. 직원 동의, 시민 신뢰, 정부 지원은 부산대...
    Date2019.07.02 By기획실장 Views139
    Read More
  7. [취재요청서] 7월 1일 오전 5시30분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2명 고공농성 돌입

    [취재요청서] 7월 1일 오전 5시30분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2명 고공농성 돌입 “해고자 원직 복직, 노동조합 원상회복 촉구”70미터 병원옥상 고공 농성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2명 고공농성 시작 “13년의 투쟁, 13년의 외침! 해고자는 환자 곁으로 돌아가...
    Date2019.07.01 By선전홍보실장 Views150
    Read More
  8. [성명서] 부산대병원 용역계약비와 실제 인건비 비교 (2019. 7. 1.)

    [성명서] 부산대병원 용역계약비와 실제 인건비 비교 (2019. 7. 1.) 용역계약비와 실제임금 1인당 월 평균 89만 5600원 차이 용역계약비와 인건비 차액도 1인당 월 25만원~50만원 차이 부산대병원 용역계약비와 인건비 및 실제임금 차액 조사결과 ...
    Date2019.07.01 By기획실장 Views196
    Read More
  9. [기자회견문] 건강보험료 동결하고, 미납 국고지원금 24조5천억원 지급하라 !

    건강보험료 결정 무상의료운동본부 입장 발표 기자회견 건강보험료 동결하고, 미납 국고지원금 24조5천억 원 지급하라 ! 2019년 6월 28일(금) 오후 1시 30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사무소 앞 의료민영화 저지와 무상의료실현을 위...
    Date2019.06.29 By홍보부장 Views169
    Read More
  10. [성명서] 부산대병원이 파견용역직을 즉시 직접고용해야 할 5가지 이유 (2019. 6. 28.)

    [성명서] 부산대병원이 파견용역직을 즉시 직접고용해야 할 5가지 이유 (2019. 6. 28.) 부산대병원이 파견용역직을 즉시 직접고용해야 할 5가지 이유 노사합의, 정부 가이드라인, 교육부 방침 더 이상 위반 안 돼 국민의 건강과 생명, 환자안전, 사회...
    Date2019.06.28 By기획실장 Views308
    Read More
  11. [취재요청서] 건강보험료 결정 무상의료운동본부 입장 발표 기자회견

    [기자회견 취재요청] 건강보험료 결정 무상의료운동본부 입장 발표 기자회견 건강보험료 동결하고, 미납 국고지원금 지급하라 ! 2019년 6월 28일(금) 오후 1시 30분.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서울사무소 앞 1. 내일 건강보험정책심의위...
    Date2019.06.27 By정책국장 Views171
    Read More
  12. [보도자료] 부산대병원 간접고용 노동자 직접고용 쟁취! 정규직노조 대표자․비정규직노조 대표자 무기한 단식농성 돌입(1쪽)

    [보도자료] 부산대병원 간접고용 노동자 직접고용 쟁취! 정규직노조 대표자․비정규직노조 대표자 무기한 단식농성 돌입(1쪽) 부산대병원 간접고용 노동자 직접고용 쟁취! 정규직노조 대표자․비정규직노조 대표자 공동단식농성 돌입 - 6/27...
    Date2019.06.27 By선전부장 Views156
    Read More
  13. [취재요청] 6/28 건정심 본회의에서 보험료 인상 의결 관련 가입자 단체 공동입장 발표 긴급 기자간담회

    [취재요청] 6/28 건정심 본회의에서 보험료 인상 의결 관련 가입자 단체 공동입장 발표 긴급 기자간담회 정부만 생색내고 국민이 책임 전담하는 건강보험료 일방적 인상 반대한다! 기획재정부는 건강보험 관련 국가 책임 이행 차원에서 미지...
    Date2019.06.27 By선전부장 Views125
    Read More
  14. [보도자료] 2019년 보건의료노동자 실태조사 ③ 보건의료노동자의 노동안전 (2019. 6. 25.)

    ▮ 서울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6길 10 ▮ 전화: 02) 2677-4889 ▮ 팩스: 02) 2677-1769 [보도자료] 2019년 보건의료노동자 실태조사 ③ 보건의료노동자의 노동안전 (2019. 6. 25.) 보건의료노동자 업무상 사고/질병 ...
    Date2019.06.25 By홍보부장 Views313
    Read More
  15. [성명서] 건강보험 국고지원 정부책임 다해야 (2019.6.25.)

    [성명서] 건강보험 국고지원 정부책임 다해야 (2019.6.25.) 건강보험 국고지원 미지급 즉각 이행하라! 이명박, 박근혜 정부보다 못한 건강보험 국고 지원율 지속가능한 건강보험 재정구조 즉각 마련하고, 보편적 의료달성 위한 정부책임 다...
    Date2019.06.25 By홍보부장 Views197
    Read More
  16. [취재요청서] 6월 26일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 2차 공동파업 결의대회 (2019. 6. 25.)

    [취재요청서] 6월 26일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 2차 공동파업 결의대회 (2019. 6. 25.) 국립대병원 파견용역직 2차 공동파업 결의대회 개최 2019년 6월 26일(수) 15:00 청와대 사랑채 앞 1천여명 집결 계약 만료되는 6월말 정규직 전환을 완료하기 위...
    Date2019.06.25 By기획실장 Views282
    Read More
  17. [취재요청서] 부산대병원지부 6.26 총파업 및 대표자 무기한 단식농성 돌입 기자회견 (6/25 11:30)

    ☐ 수신 : 각 언론사 사회․노동․보건복지 담당 기자 ☐ 제목 : [취재요청서] 부산대병원 간접고용 노동자 직접고용 쟁취! 6.26 총파업 및 대표자 무기한 단식농성 돌입 기자회견(1쪽) ☐ 담당 : 정재범 보건의료노조 부산대병원 지부장 010-5687-0001 민병...
    Date2019.06.24 By선전홍보실장 Views240
    Read More
  18. [기자회견문] 문재인 정부의 ‘박근혜표 의료 민영화’ 완성 시도 규탄 기자회견

    문재인 정부의 ‘박근혜표 의료 민영화’ 완성 시도 규탄 기자회견 병원 상품화, 개인질병정보 상품화, 건강관리 민영화, 바이오헬스 상품화 중단하라!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퇴진하라! 2019년 6월 24일(월) 오전 1...
    Date2019.06.24 By홍보부장 Views179
    Read More
  19. [성명서]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 촉구 (2019. 6. 23.)

    [성명서]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석방 촉구 (2019. 6. 23.) 민주노총 위원장과 구속노동자를 즉각 석방하라! 문재인 정권이 포기한 ‘노동존중 사회’ 투쟁으로 쟁취할 것이다. ○‘노동존중’사회를 내건 문재인 정권이 노동자 대표를 구속했다. 더구...
    Date2019.06.23 By선전홍보실장 Views266
    Read More
  20. [보도자료] 부산대치과병원 파견용역직 정규직 전환 합의 (2019. 6. 21.)

    [보도자료] 부산대치과병원 파견용역직 정규직 전환 합의 (2019. 6. 21.) 부산대치과병원 파견용역직 직접고용 정규직 전환에 합의 교육부 현장방문 이후 국립대병원에서는 첫 합의 사례 나와 교육부가 주문한 ‘6월내 직접고용 정규직으로 전환’ ...
    Date2019.06.21 By홍보부장 Views37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