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단일배너
Ѹ1 Ѹ2 Ѹ3 Ѹ4
성명/보도자료

[성명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보건의료노동자들의 안전에 만전 기해야

by 홍보부장 posted Jan 29,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성명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보건의료노동자들의 안전에 만전 기해야 (2020. 1. 2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국내유입

일선에서 싸우는 보건의료노동자 안전에 만전 기해야



5년 만에 다시 시험대 오른 보건의료체계,메르스 교훈 잊지 말아야

정부 당국의 선제적 대응 긍정적…지역사회 감염에 대한 경계 소홀해서는 안돼

시설장비 확충 성과에도 불구,보건의료인력 부족 문제 여전…적극적인 대책 마련 시급

감염전문가·역학조사인력 부족 매우 심각…범부처 협력 통한 해결방안 강구해야

소통부족이 낳은 공포확산 반복 안돼…리스크 커뮤니케이션 더욱 강화 필요



○ 현재 국내에서 확진 판정을 받고 치료 중인 4명의 환자들의 빠른 쾌유와 신종 전염병 국내 유입이라는 엄중한 상황이 더 이상 악화되지 않기를 기대한다.
다행스럽게도 메르스 사태의 경험은 우리 보건의료체계에 많은 변화를 만들어 왔다. 그 결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정부의 선제적 대응이 진행되고 있고, 메르스 사태 때와는 달리 의료기관 및 보건의료계의 대응도 현재까지 대체로 안정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
추가적인 점검이 필요하겠지만 무분별하게 이루어지던 내원 환자의 분류도 선별진료소의 정착으로 안착화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진다. 여전히 많이 부족하지만 음압격리병상의 수도 늘었고 보호구와 보호장비, 이동식 음압시설 등 비상시 활용해야 하는 장비 등 시설 장비 역시 비교적 잘 준비되어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백신과 치료제가 없다는 신종 전염병의 특성에서 기인하는 어려움은 어쩔 수 없지만, 지난 메르스 사태의 5년 전에 비추어 비약적으로 성장한 감염대응 능력에 거는 기대가 큰 만큼 불필요한 공포가 확산되는 것에 대해서 경계할 필요가 있다.


○ 그럼에도 불구하고 역시 보건의료인력 문제는 여전히 우려스럽다. 특히 24시간 환자를 보살펴야 하는 간호인력의 부족은 더없이 심각한 수준이다.
메르스 사태를 떠올려 보면 간호사는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병 특성상 완전방호 한 조건에서 1시간만 움직여도 땀범벅이 되는 최악의 상황을 버텨야 하는 핵심 보건의료인력 중 하나이다. 이렇게 간호인력은 환자 발생 시 전신무장에 가까운 평소보다 수배 이상의 악조건 속에서 감염병과 사투를 벌여야 함에도 불구하고 태반이 부족한 현실이다. 실제로 메르스 당시 방호복 착용 후 환자를 돌보다 체력고갈로 탈진하는 간호사가 속출하기도 해 일선에서 사투를 벌이는 간호사를 두고 이른바 ‘백의의 전사’라는 표현이 등장하기도 했다. 그런 만큼 안정적인 인력운영이 이루어져야 함에도 간호인력 부족 문제는 5년이 지난 지금도 여전하다.
신종 전염병과의 사투를 벌여야 하는 악조건을 이겨내야 하는 만큼 충분한 인력이 확보되어야 한다. 적어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적극적으로 치료받아야 하는 국가지정 입원병원만이라도 유사시 인력을 확보할 수 있는 적극적인 지원 대책이 마련되어야 하는 이유이다.


○ 나아가 메르스 사태 당시 문제로 지적되었던 것처럼 의료기관에 종사하는 청소, 경비, 시설을 주로 책임지고 있는 간접고용 노동자들이 여전히 감염관리의 사각지대에 놓일 우려가 크다. 이들의 안전문제는 의료기관 내 감염을 차단하는 적극적인 대책의 일환이기도 한 만큼 이들에 대한 안전대책 마련과 보호 장비의 제공 등이 적극적으로 이루어져야 한다.

 

○ 한편, 지역사회 감염 확산이라는 최악의 상황을 가정할 경우, 국가지정 입원병원만으로는 그 수요를 감당하기 어렵거나 부족할 우려가 있다.
메르스 당시의 국립중앙의료원처럼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의 최전방 거점으로 기관 자체를 코호트 격리하는 방법을 세우더라도 대규모 감염사태를 가정할 때는 국가지정 입원병원만으로는 적극적인 대응을 벌이는 것은 한계가 있다. 때문에 불행하게도 예상을 뛰어넘는 재난 수준으로 병이 확산될 경우를 대비해 일반 의료기관의 시설과 인력의 동원 등 비상대응 방안도 적극 마련되어 있어야 한다.
이에 우리 노조는 의료기관별 내부 상황을 점검하고, 인력, 시설, 장비의 수준을 확인하기 위한 일환으로 우리노조 소속 기관들의 대응 상태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 대형병원들의 상황에 비추어 시설, 장비, 인력 등 모든 면에서 상대적으로 취약한 중소병원들과 1차 의료기관들에 대한 적극적인 대응 방안도 동시에 마련되어야 할 필요가 있다. 안타깝게도 현재의 중소병원 및 1차 의료기관의 대부분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가정해 대비하기에는 역부족인 것이 냉혹한 현실이다. 지역사회 감염이 현실화 될 경우 1차 의료기관 및 중소병원들의 대응능력이 매우 취약한 만큼 이들 기관에 의심환자 내원 시의 대응방법과 지정병원과의 연계체계 등 대책을 적극적으로 마련하고 전파할 필요가 있다.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공포의 확산에는 의료기관 내 감염이 감염확산의 핵심적 경로였던 메르스 사태와는 다르게 인접국에서 수많은 유동인원이 존재한다는 점에 기인하는 바가 크다. 실제로 중국으로부터의 하루 유동인원이 하루 3만 5천여 명에 달한다는 무게감은 방역을 책임지는 당국과 일선에서 싸우고 있는 보건의료 종사자들의 입장에서 볼 때 메르스 사태와는 비교하기 어려울 정도의 압박감인 것이 사실이다.
당장 절대적으로 부족한 역학조사 인력과 감염내과 전문의 등 전문인력의 부족은 매우 심각한 상태이다. 당장 시급하게 보건소 등 배치되어 있는 공보의 및 간호인력에 일반진료를 중단하고 방역체계에 시급하게 편입시키는 것을 적극 고려할 필요가 있다. 나아가 기왕 경계 단계로 대응단계를 상향한 만큼, 군 및 경찰 인력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총력대응 태세 갖추기를 권고한다.

 

○ 방역 당국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 감염단계로 넘어서는 새로운 국면이 될 우려도 배제해서는 안 된다. 특히 3~4월 봄철 확산 우려 등을 염두해 볼 때 방역당국과 의료기관의 대응만으로는 부족할 수 있고, 성숙된 시민의식이 무엇보다 중요하게 된다.
때문에 차분하면서도 적극적인 개인위생, 위험회피 노력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며, 정부차원의 적극적인 소통이 매우 중요하다. 리스크 커뮤니케이션의 필요성이 더욱 강조되어지는 만큼 방역당국의 적극적인 정보공개 및 홍보와 언론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다양한 정보가 적극적으로 유통되는 조건에서 안타깝게도 벌써부터 공포심에 기반한 ‘가짜뉴스’ 등이 확산되는 것은 매우 우려스럽다. ‘가짜뉴스’의 유통으로 발생하는 불신이 확산되는 것은 혼란 수습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정부당국 등의 신뢰있는 정보에 기반한 정확한 정보 전달이 사회적 혼란을 최소화하는 지름길이다.

 

○ 메르스 이후 우리 보건의료는 또다시 새로운 도전에 직면했다. 최초 발생으로부터 국내 유입되기까지 2~3년간의 준비할 수 있는 시간이 있었고, 게다가 중동이라는 지리적 거리감이 존재했던 메르스 사태와는 다르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경우 지난해 말 이웃국인 중국에서 최초 발병 확인된 만큼 질병에 대한 정보도 크게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게다가 중동과는 비교하기 어려울 정도의 많은 유동인구가 발생하는 속에서 감염확산을 막아야 하는 부담도 존재한다.
이런 가운데 이 엄중한 새로운 도전에 일선에 보건의료노동자들이 있다. 메르스 사태 당시 보여줬던 희생정신과 사명의식으로 싸워나가야 하는 보건의료노동자들에게 적극적인 안전대책을 마련해 주는 것으로 격려와 지지를 보여줘야 한다. 우리 노조 또한 비상대응체계를 구축하고 국민들과 우리 보건의료노동자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함께 분투해 나갈 것이다.



 2010. 1. 29.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Share

  1. [보도자료] 보건의료노조, 코로나19 지역확산 차단 및 조기극복을 위한 요구 (2020. 2. 25.)

    [보도자료] 보건의료노조, 코로나19 지역확산 차단 및 조기극복을 위한 요구 (2020. 2. 25.)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코로나19’ 지역확산 차단 및 조기극복을 위한 요구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의 적극적인 차단과 피해최소화 및...
    Date2020.02.25 By기획실장 Views45
    Read More
  2. [성명서] 공공운수노조 마을공동체지원센터분회 고용보장 투쟁 지지 성명서

    [성명서] 공공운수노조 마을공동체지원센터분회 고용보장 투쟁 지지 성명서 보건의료노조 경기지역본부 황홍원 조직국장 010-9369-5615 / bogunkk@gmail.com [0224 성명서] 공공운수노조 마을공동체지원센터분회 고용보장 투쟁지지 성명서 해고...
    Date2020.02.24 By선전홍보실장 Views94
    Read More
  3. [성명] 문중원 열사의 빠른 장례를 위해 정부가 적극 나서야 한다((2020. 2. 20)

    [성명] 문중원 열사의 빠른 장례를 위해 정부가 적극 나서야 한다((2020. 2. 21) 고 문중원 열사의 빠른 장례를 위해 정부의 적극적인 역할 촉구한다 죽음의 복마전 한국마사회의 적폐 구조 청산하라 14년간 반복된 죽음의 경주, 진상규명과 책임자 ...
    Date2020.02.21 By선전홍보실장 Views86
    Read More
  4. [보도자료]UNI-국제사무금융IT노조연합 신임 의장 Mr. Ruben Cortina 기자회견

    UNI-국제사무금융IT노조연합 신임 의장 Mr. Ruben Cortina, 신임 사무부총장 Ms. Alke Boessiger 방한 기자 회견 일시 및 장소: 2월 21일 금요일 오전 11시30분 국회 정론회관 1. UNI 국제사무금융IT노조 ...
    Date2020.02.21 By선전홍보실장 Views31
    Read More
  5. [기자회견문] 의사인력 부족으로 국민건강권 침해 심각하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하여 공공의료 확충하라!

    [기자회견문] 감염병과 필수의료 공공 의사인력 부족으로 국민건강권 침해 심각하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하여 공공의료 확충하라! (2020.2.18.) 의사인력 부족으로 국민건강권 침해 심각하다! 국립공공의료대학 설립하여 공공의료 확충하라! 공...
    Date2020.02.18 By선전부장 Views134
    Read More
  6. [보도자료] 무상의료운동본부 21대 국회의원 총선거 공천 부적격자 발표

    무상의료운동본부 21대 국회의원 총선거 공천 부적격자 발표 무상의료운동본부는 국민의 건강과 생명권을 위협하는 의료 민영화와 생명, 안전 규제 완화를 추진한 국회의원들이 21대 국회에서 활동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이에 21대 ...
    Date2020.02.18 By선전부장 Views242
    Read More
  7. [취재요청서] 국립공공의대 법률 통과 향교 기원제 안내

    사스, 메르스, 코로나19 등 국가적 재난 속 감염 막을 공공의료인력 양성! 국립공공의대 법률 통과 향교 기원제 안내 『국립공공보건의료대학 설립 및 운영에 관한 법률안』 2월 임시국회 통과를 위하여 공공의대설립을 위한 범대책위와 향교 공동 주관으로 기...
    Date2020.02.17 By선전부장 Views193
    Read More
  8. [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 타결, 2/12일 고공농성 해단식 (2020. 2. 12.)

    [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 타결, 2/12일 고공농성 해단식 (2020. 2. 12.) 2/11일 사적조정회의에서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 해결! 2/12일(수) 15:00 박문진 지도위원 227일 고공농성 해단식 개최 ○ 2/11일(화) 19:00 대구고용노동청...
    Date2020.02.12 By기획실장 Views588
    Read More
  9. (성명서) 고 성조석 부산대병원비정규직지부 주차분회장님을 추모하며

    성명서 고 성조석 부산대병원비정규직지부 주차분회장님을 추모하며 ◯ 2020년 2월 6일 성조석 부산대학교병원비정규직지부 주차분회장님이 유명을 달리했습니다. 2014년 12월 부산대병원 용역노동자로 입사하여 노동이 존중받는 일터, 비정규직 차별...
    Date2020.02.09 By기획실장 Views368
    Read More
  10. [성명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보건의료노조 전국단위 회의 연기 등 후속 대책 결정 (2020. 2. 5.)

    [성명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보건의료노조 전국단위 회의 연기 등 후속 대책 결정 (2020. 2. 5.)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을 위해 보건의료노조 전국 단위 중앙위원회, 대의원대회 등 연기 보건의료노조 2020...
    Date2020.02.05 By홍보부장 Views302
    Read More
  11. [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 의견 접근, 나순자·김진경 단식 해제 (2020. 1. 31.)

    [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 의견 접근, 나순자·김진경 단식 해제 (2020. 1. 31.)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 등 실무 협의에서 의견 접근 나순자 위원장(23일째), 김진경 지부장(19일째) 단식 해제 다음 주 최종 합의와 함께 고공농성과 로...
    Date2020.01.31 By기획실장 Views395
    Read More
  12. [기자회견문]충북북부지역 지역공공의료강화대책위원회 구성 제안

    [기자회견문]충북북부지역 의료공백해소, 주민건강권강화, 건국대충주병원 정상화를 위한 지역공공의료강화대책위원회 구성을 제안한다(2020.1.30.). 건국대충주병원 정상화는 충북북부지역 의료공백 해소와 주민건강권 확보를 위한 가장 빠른 해결책...
    Date2020.01.30 By홍보부장 Views185
    Read More
  13. [성명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보건의료노동자들의 안전에 만전 기해야

    [성명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보건의료노동자들의 안전에 만전 기해야 (2020. 1. 29.)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국내유입 일선에서 싸우는 보건의료노동자 안전에 만전 기해야 5년 만에 다시 시험대 오른 보건의료체계,메르스 교훈 ...
    Date2020.01.29 By홍보부장 Views484
    Read More
  14. [취재요청서] 충북북부지역 의료공백해소, 주민건강권강화, 건국대충주병원 정상화를 위한 지역공공의료강화대책위원회 구성을 제안

    [취재요청서] 충북북부지역 의료공백해소, 주민건강권강화, 건국대충주병원 정상화를 위한 지역공공의료강화대책위원회 구성을 제안(2020.1.30.14시). 건국대충주병원 정상화는 충북북부지역 의료공백 해소와 주민건강권 확보를 위한 가장 빠른 해결책...
    Date2020.01.29 By홍보부장 Views163
    Read More
  15. [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고공농성 해결 촉구 기자회견 진행(1/28)

    [보도자료] 영남대의료원 고공농성 해결 촉구 기자회견 진행(1/28) “한재숙 영남학원 재단 이사장이 사태 해결에 즉각 나서라” 나순자 보건의료노조 위원장 20일, 김진경 지부장 16일째 단식 농성 지속, 박문진 지도위원 70미터 고공 농성 212일째 계속 ...
    Date2020.01.28 By선전홍보실장 Views151
    Read More
  16. [기자회견문]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 촉구 한재숙 영남학원 이사장은 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에 나서라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박문진 동지 고공농성 212일차 보건의료노조 나순자 위원장 단식 20일차 영남대의료원 김진경 지부장 단식 16일차 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 촉구 한재숙 영남학원 이사장은 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에 나서라 기/자/회/견/ ●...
    Date2020.01.28 By선전홍보실장 Views106
    Read More
  17. [취재요청] 영남대의료원 고공농성 해결 촉구 기자회견 진행

    [취재요청] 영남대의료원 고공농성 해결 촉구 기자회견 진행 “한재숙 이사장은 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에 즉각 나서라” 나순자 보건의료노조 위원장 20일, 김진경 지부장 16일째 단식 농성 지속, 박문진 지도위원 70미터 고공 농성 212일째 계속 의료...
    Date2020.01.27 By선전홍보실장 Views225
    Read More
  18. [보도자료] 영남학원 한재숙 이사장은 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에 즉각 나서라(2020. 1. 25.)

    [보도자료] 영남학원 한재숙 이사장은 영남대의료원 사태 해결에 즉각 나서라(2020. 1. 25.) 영남대의료원 노,사 타결직전 사측의 입장 번복으로 설 전 타결 무산! 노사 합의 가로막는 병원내 강경세력에게 분명한 책임 묻겠다! 이제는 영남학원 한재숙 이사장...
    Date2020.01.25 By선전부장 Views186
    Read More
  19. [취재요청]영남대의료원 결단촉구 기자회견

    취재 요청 및 보도자료 2020.1.22. 배포 ■ 담당 : 민주노총대구지역본부 교육선전국장 양은영(010-4376-1649) 영남대의료원 사태 설 명절 전 해결! 영남대의료원 결단촉구 기자회견 1. 공정 보도를 위해 노력하시는 귀 언론사와 기자분들의...
    Date2020.01.23 By선전홍보실장 Views206
    Read More
  20. [선언문]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과 노사관계 정상화 촉구 306인 대표자 선언(1.21)

    [선언문]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과 노사관계 정상화 촉구 306인 대표자 선언(1.21) 영남대의료원 해고자 복직과 노사관계 정상화 촉구 대표자선언 오늘로 박문진 영남대의료원 해고노동자가 74m 고공농성을 시작한 지 205일째이다. 해고자 복...
    Date2020.01.20 By선전홍보실장 Views21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 178 Next
/ 178